내가 사는 곳의 이야기를 가장 자세하게 담을 수 있는 사람은 나 뿐이에요.
___________